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농업뉴스

Home > 열린광장 > 농업뉴스 인쇄
농업뉴스 상세보기 페이지
제   목 농진청-중남미 농업연구기관, 멀지만 함께 연구한다”
작 성 자 농업기술센터 등 록 일 2019-11-07 조   회 5
첨부파일 11-07-2_농진청중남미농업연구기관멀지만함께연구한다(협력국).hwp (462 kb)
 - KoLFACI 제3차 총회 개최… 커피 등 공동과제 3개 확정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한-중남미 농식품 기술협력 협의체(KoLFACI) 제3차 총회』를 4일부터 5일까지 과테말라 과테말라시티 카미노 레알 호텔 회의장과 현장에서 개최했다.
  * KoLFACI(Korea-Latin America Food & Agriculture Cooperation Initiative) : 중남미의 공통된 농업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농촌진흥청이 주도하여 2014년에 설립한 농업기술협력 협의체
이번 총회는 KoLFACI 사업추진 성과를 공유하고 2020년에 추진할 신규과제를 확정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농촌진흥청을 포함한 KoLFACI 11개 회원국의 농업부 장차관 또는 농업연구기관장과 국제기관 2개소(열대농업연구교육센터, 국제열대농업센터) 등 50여명이 참가했다.
총회는 KoLFACI 사업 우수사례 발표, 제3기 신규사업 추진을 위한 약정서 서명, 운영규정 개정, 신임 의장단 선출 및 과테말라 농업기관, 현장 방문으로 이루어졌다.
중남미는 식량생산의 대부분을 소농에 의존하고 있어 낙후된 기술력과 기후변화 같은 외적 요인이 식량안보까지 위협하고 있다.
KoLFACI는 이를 해결하기 위하여 벼 물관리 과제, 유기비료 과제 등 5개 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주요 성과로는 벼 물관리 과제를 통하여 수량 손실 없이 관개량을 절감하여 생산비를 줄이고 물부족에 대처하였다. 페루의 겨우 동일 생산수량 기준으로 관개량을 29% 절감하였으며, 니카라과는 “원통형 간단 관개 기술”을 개발하여 생산량 변화 없이 물을 19% 절약하였다.
제3기 신규과제로 2020년부터 6년간 ▲ 강낭콩의 가뭄저항성 증진, ▲ 가축분뇨 퇴비화, ▲ 커피 전정·시비 등 3개 분야에서 정부혁신의 사회적 가치를 반영하는 소농의 농업기술 혁신을 위한 공동과제를 추진하기로 하였다.
총회에 참석한 농촌진흥청 황규석 차장은 “중남미 농업기술의 지속적인 혁신을 위해서는 농업 R&D 전문인력의 양성이 필요하며, 이는 KoLFACI 과제 추진과 전문가 교류를 통해 가능할 것이다”라며, “결과적으로 중남미 농업의 양적·질적 성장을 가져올 수 있다”고 말했다.
[참고자료] KoLFACI 제3차 총회 개요 등
[문의] 농촌진흥청 국제기술협력과장 권택윤, 장정희 지도관 063-238-1123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농촌진흥청, 종자 특성 판독 기술 보급 시작
다음글 검정보리 활용, 디카페인 ‘보리커피’ 개발
농업뉴스 메뉴 QR코드, URL : http://atc.damyang.go.kr/index.damyang?menuCd=DOM_000002407004000000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정보 입력
정보 담당자 :
농업기술센터 경영지원과 교육경영 

결과보기

만족도조사결과 (참여인원:0명)

요약설명보기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 투표는 총 0명이 참여하였습니다.

닫기

  • 매우만족
    매우만족0표
  • 만족
    만족0표
  • 보통
    보통0표
  • 불만족
    불만족0표
  • 매우불만족
    매우불만족0표

결과보기 닫기

QUICK MENU

  • 주간농사정보
  • 병해충예찰정보
  • 작목별기술정보
  • 품목별관리메뉴얼
  • 부서안내
  •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