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농업뉴스

Home > 열린광장 > 농업뉴스 인쇄
농업뉴스 상세보기 페이지
제   목 인공기상 장치로 배추 고온 피해 예측 모형 개발
작 성 자 농업기술센터 등 록 일 2019-10-08 조   회 3
첨부파일 10-08-2_인공기상장치로배추고온피해예측모형개발(원예원).hwp (2631 kb)
- 28℃에서 4일 지속되면 배추 무게 22% 줄어 -
11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안정적인 배추 생산을 위해 최첨단 인공기상 장치를 활용한 고온 피해 예측 모형을 개발했다.
최근 우리나라는 고랭지의 이상기상으로 여름 배추를 안정적으로 생산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여름 배추가 속이 차는 시기에 높은 기온이 이어지면 수량이 줄며 배추 판매 가격도 오른다. 올해는 재배 상황이 좋았지만, 지난해에는 기록적인 폭염으로 주산지의 작황이 나빠 8월 여름 배추 가격이 과거 5년 대비 43%나 올랐다.
이에 농촌진흥청은 인공기상 장치에서 이상고온 처리 실험을 통해 여름 배추 고온 피해 예측모형을 개발했다.
연구진은 이 시설에 배추를 아주심기한 뒤, 낮과 밤의 온도를 각각 25℃와 22℃, 30℃와 27℃, 35℃와 31℃로 설정해 40일∼43일간 자라는 상태를 관찰했다.
그 결과, 평균 기온이 28℃인 날씨가 4일간 지속되면 배추 무게가 22% 줄어드는 것을 확인했다.
농촌진흥청은 정부혁신에 따라 이번 모형을 배추 안정 생산을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고온피해를 줄일 수 있는 생리활성물질을 추가로 개발해 보급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채소과 허윤찬 과장은 “여름 배추 고온 피해 예측 모형을 활용하면 이상기상 발생 시 농가 의사 결정을 돕고 수급 안정에 기여할 수 있다.”라며 “고온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피해 경감 기술을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추가 연구를 진행하겠다.”라고 전했다.
[참고자료] 배추 고온 피해 예측 모형 개발
[문의] 농촌진흥청 채소과장 허윤찬, 위승환 연구사 063-238-6662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30가지 주요 축산 통계를 한 번에
다음글 농촌진흥청, 서양뒤영벌 급성독성시험법 마련
농업뉴스 메뉴 QR코드, URL : http://atc.damyang.go.kr/index.damyang?menuCd=DOM_000002407004000000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정보 입력
정보 담당자 :
농업기술센터 경영지원과 교육경영 

결과보기

만족도조사결과 (참여인원:0명)

요약설명보기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 투표는 총 0명이 참여하였습니다.

닫기

  • 매우만족
    매우만족0표
  • 만족
    만족0표
  • 보통
    보통0표
  • 불만족
    불만족0표
  • 매우불만족
    매우불만족0표

결과보기 닫기

QUICK MENU

  • 주간농사정보
  • 병해충예찰정보
  • 작목별기술정보
  • 품목별관리메뉴얼
  • 부서안내
  •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