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농업뉴스

Home > 열린광장 > 농업뉴스 인쇄
농업뉴스 상세보기 페이지
제   목 비배당체 이소플라본 함량 높은 ‘발효콩’ 제조법 개발
작 성 자 농업기술센터 등 록 일 2019-09-11 조   회 5
첨부파일
 - 전처리로 비배당체 2.6배 많아져… 고기능성 콩 활용 기대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비배당체 이소플라본 함량이 높은 발효콩 제조 방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소플라본은 골다공증과 전립선암·유방암을 예방하며, 갱년기 증상을 완화한다. 형태에 따라 체내 흡수율은 차이가 있다. 이소플라본은 장내에서 가수분해 후 흡수가 잘 되는 비배당체로 전환돼 체내 흡수가 증가한다. 다만, 비배당체 전환 비율이 낮아 많은 양의 이소플라본을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이 요구된다. 콩 이소플라본의 배당체1)와 비배당체2)의 함량은 품종, 가공 방법 등 여러 요소에 영향을 받는다.
이번에 개발한 방법은 발효 전, 물에 ‘불리기(15∼20℃, 2시간)’와 ‘건조(41∼42℃, 72시간)’를 반복한다. 이 과정에서 발효물의 이소플라본 내 비배당체 함량이 늘게 된다. 산업재산권도 출원3)했다.‘대풍’ 콩을 물에 불리고 건조하는 전처리를 반복한다. 3∼4시간 물에 담근 뒤 삶아주고 40∼42℃에서 2일간 발효시킨다.
이렇게 만든 발효콩에는 일반 발효콩보다 비배당체 이소플라본 함량이 63% 많았다.
무처리구와 물에 불리기와 건조 과정을 거친 처리구 사이의 총 이소플라본 함량은 변화가 없었다. 이소플라본 중 비배당체 함량 비율은 무처리 41%에 비해 66%로 늘었다.
비배당체 중 제니스테인은 무처리에 대비 81%, 다이드제인 62%, 글리시테인은 48% 늘었다.
현재 유통 중인 발효콩 15개 제품과 전처리 발효콩을 비교했다. 유통 중인 발효콩의 비배당체 이소플라본 함량은 약 25%인데 비해 전처리 발효콩은 66%로 2.6배 가량 높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구본철 고령지농업연구소장은 “개발한 전처리 발효콩은 비배당체 이소플라본 함량이 높아 고기능성 콩을 소비자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이다.”라고 밝혔다.
[참고자료] 이소플라본 함량 비교
-------------------------------------
1) 배당체: 유기활성 화합물이 당과 결합되어 있는 형태
2) 비배당체: 배당체가 효소에 의하여 당이 떨어져 나간 형태로 장에서의 흡수가 용이함
3) 출원번호: 10-2018-0164984
[문의] 농촌진흥청 고령지농업연구소장 구본철, 홍수영 연구사 033-330-1830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농촌진흥청, 태풍 피해 농가 일손 돕기 나서
다음글 농업인 일손 덜 농약 방제 ‘드론 활용’ 기반 마련
농업뉴스 메뉴 QR코드, URL : http://atc.damyang.go.kr/index.damyang?menuCd=DOM_000002407004000000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정보 입력
정보 담당자 :
농업기술센터 경영지원과 교육경영 

결과보기

만족도조사결과 (참여인원:0명)

요약설명보기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 투표는 총 0명이 참여하였습니다.

닫기

  • 매우만족
    매우만족0표
  • 만족
    만족0표
  • 보통
    보통0표
  • 불만족
    불만족0표
  • 매우불만족
    매우불만족0표

결과보기 닫기

QUICK MENU

  • 주간농사정보
  • 병해충예찰정보
  • 작목별기술정보
  • 품목별관리메뉴얼
  • 부서안내
  •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