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농업뉴스

Home > 열린광장 > 농업뉴스 인쇄
농업뉴스 상세보기 페이지
제   목 농촌진흥청, 스마트팜 1세대 모델로 재배한 성주 참외 첫 출하
작 성 자 농업기술센터 등 록 일 2017-02-17 조   회 102
첨부파일
- 생육 환경 원격제어로 노동력 평균 67% 줄여 -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지난 14일 경북 성주에서 '한국형 스마트팜' 1세대 모델에서 재배한 참외를 올해 첫 수확해 본격적인 출하에 나섰다고 밝혔다.
한국형 스마트팜은 우리나라 시설원예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비닐하우스의 특성을 고려해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것으로, 재배여건과 농가 규모에 맞게 정보통신기술(ICT) 적용 유형을 나눠 규격화한 것을 말한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로 언제 어디서든 작물의 생육 환경을 점검하고 제어할 수 있어 하우스 관리에 드는 노동력을 크게 줄일 수 있으며, 작물 생육에 적합한 환경조성을 통해 품질향상과 수량증대를 기대할 수 있다.
스마트팜 1세대 모델의 경우, 농작업의 편리성을 높이는 것을 목적으로 센서와 영상을 통해 작물과 하우스 내외부 재배환경을 관측하고, 내부 시설들은 스마트기기로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을 적용했다.
이미지 대체 내용을 작성합니다.
경북 성주 지역의 스마트팜 참외 하우스는 단동 아치형으로 폭 5.5m~6.5m, 높이 2.7m~3.0m, 길이 100m이다. 보온터널 및 측창 개폐 노력 절감과 토양환경 데이터 수집을 목표로 5농가, 3.3ha에 도입했다.
투입기술은 기본형(환기, 보온, 생육영상)에 화재 등 하우스의 안전과 토양환경측정 항목이 추가됐다.
이번에 첫 출하하는 경북 성주 참외재배 농가는 스마트기기를 이용해 보온덮개 원격개폐가 가능함에 따라 노동력을 평균 67%(3회→1회/일)까지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외 생육, 품질, 수량, 소득 등에 대한 구체적인 데이터는 참외 수확이 모두 끝나는 7월 이후에 제시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은 지난해부터 시설원예 스마트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작목별 스마트팜 보급모델 개발을 위해 시설원예 주산지 대표작물인 토마토, 딸기 등 7작물에 적용하고 있다.
   * 대표 7작물 : 토마토, 딸기, 참외, 포도, 감귤, 국화, 느타리버섯
경북지역의 대표 작물인 참외의 경우 경북 성주 지역을 시작으로 올해는 경북 칠곡으로 스마트팜 시범사업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이명숙 기술지원과장은 “2016년부터 2017년까지 스마트팜 시범사업의 운영성과와 현장실증연구 결과를 통해 '작목별 한국형 스마트팜 보급모델'을 개발하고, 각 도별 대표 작물을 중심으로 2018년까지 확산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2018년까지 편의성을 넘어 생산성 증대까지 가능한 한국형 스마트팜 2세대 모델을 개발하고, 2020년까지 수출형 스마트팜인 3세대 모델을 개발할 계획이다.
[문의] 농촌진흥청 기술지원과장 이명숙, 기술지원과 차지은 063-238-6423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정황근 농촌진흥청장 '농진청-농경연' 공동 정책연구협의회 개최
다음글 정황근 농촌진흥청장 '농진청-농경연' 공동 정책연구협의회 개최
농업뉴스 메뉴 QR코드, URL : http://atc.damyang.go.kr/index.damyang?menuCd=DOM_000002407004000000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정보 입력
정보 담당자 :
농업기술센터 경영지원과 교육경영 담당 ☎

결과보기

만족도조사결과 (참여인원:0명)

요약설명보기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 투표는 총 0명이 참여하였습니다.

닫기

  • 매우만족
    매우만족0표
  • 만족
    만족0표
  • 보통
    보통0표
  • 불만족
    불만족0표
  • 매우불만족
    매우불만족0표

결과보기 닫기

QUICK MENU

  • 주간농사정보
  • 병해충예찰정보
  • 작목별기술정보
  • 품목별관리메뉴얼
  • 부서안내
  • 찾아오시는길